2022.01.29 (토)

  • 맑음동두천 -9.6℃
  • 맑음강릉 -1.9℃
  • 맑음서울 -6.9℃
  • 구름많음대전 -5.4℃
  • 흐림대구 -1.2℃
  • 흐림울산 -0.4℃
  • 흐림광주 -0.8℃
  • 흐림부산 1.6℃
  • 흐림고창 -2.8℃
  • 흐림제주 4.3℃
  • 구름조금강화 -6.8℃
  • 구름많음보은 -6.5℃
  • 흐림금산 -4.5℃
  • 흐림강진군 0.0℃
  • 흐림경주시 -1.2℃
  • 흐림거제 2.0℃
기상청 제공






쉐보레, 대형 SUV ‘신형 트래버스’ 사전계약 실시

쉐보레, 대형 SUV ‘신형 트래버스’ 사전계약 실시

최상위 트림 ‘하이컨트리’ 모델 국내 첫 출시... 5,470만~6,430만원

쉐보레가 최상위 트림 ‘하이컨트리’를 제품 라인업에 새롭게 추가한 신형 쉐보레 트래버스의 사전계약을 26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2019년 국내에 첫 선을 보인 트래버스는 슈퍼 SUV라는 명성에 걸맞은 강력한 주행성능은 물론 동급 최대 차체 사이즈와 실내공간, 견인능력 등 SUV 본연의 다재다능함을 갖췄다고 설명했다. 새롭게 출시되는 쉐보레 트래버스는 동급 최고의 주행 질감을 제공하며 고성능 3.6리터 6기통 직분사 가솔린 엔진(최고출력 314마력, 최대토크 36.8 kgㆍm)과 하이드라매틱 9단 자동변속기, 전륜ㆍ후륜 구동을 상시 전환할 수 있는 스위처블 AWD 시스템을 기본으로 적용했다. 신형 트래버스 전 모델에는 △주행속도를 설정하면 앞차와의 차간 거리를 자동으로 조정하며, 정차/재출발 기능이 포함된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4대의 카메라로 차량 외부를 360도 모든 각도에서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디지털 서라운드 비전 카메라, △차량 탑승 시 무선으로 안드로이드 오토와 애플 카플레이에 자동으로 연결되는 ‘무선 폰 프로젝션’이 기본으로 탑재된다. 또한 안전사양으로는 운전석과 동반석 사이의 1열 센터 에어백을 포함한 총 7개의 에어백을 시작으로 △후방 디스플레이 룸미러, △전방 충돌 경고 시스템, △전방 거리 감지시스템, △전방 보행자 감지 및 제동 시스템, △후방 보행자 감지 시스템, △자동 긴급 제동 시스템, △스마트하이빔, △차선이탈 경고 및 차선유지 보조 시스템 등을 적용했다. 또 △차선 변경 경고 시스템 및 사각지대 경고 시스템, △후방 주차 보조 시스템, △후측방 경고 시스템, △헤드업 LED 경고등(RLAD) 시스템 등 총 15가지의 능동 안전사양이 기본 트림부터 적용돼, 위기 상황에서 전방위로 운전자와 탑승자의 안전을 보호한다. 신형 쉐보레 트래버스에는 국내에는 첫 선을 보이는 하이컨트리 모델이 추가된다. 하이컨트리는 쉐보레의 대형 SUV와 RV 라인업에만 적용되는 브랜드 최고 등급으로 차별화된 디자인과 편의 사양이 탑재된다. 아메리칸 SUPER SUV 트래버스의 가격은(개소세 인하 후) ▲LT Leather Premium 5,470만원, ▲RS 5,636만원, ▲Premier 5,896만원, ▲Redline 6,099 만원, ▲High Country 6,430만원이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쉐보레 홈페이지(www.chevrolet.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요뉴스










배너

배너
배너

아름다운 동행

더보기

배너


중고차 정보

더보기
현대차·기아, 용인·정읍에 중고차 매매업 등록...진출 본격화 정부가 대기업 완성차업계의 중고차 시장 진출 허용 여부를 결정하지 못한 가운데 현대차와 기아가 중고차 매매 사업 준비 작업에 본격적으로 착수했다. 20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와 기아는 최근 각각 경기 용인시와 전북 정읍시에 자동차매매업 등록 신청을 했다. 자동차 매매를 하기 위해서는 지방자치단체에 사업 등록을 해야 한다. 자동차 매매업 등록 기준에 따르면 연면적 660㎡ 이상의 전시시설을 갖춰야 한다. 현대차와 기아가 보유한 용인과 정읍의 부지가 이러한 등록 기준을 충족하기 때문에 우선 해당 지자체에서 사업 등록 신청을 한 것으로 보인다. 현대차와 기아는 기존 부지 활용 또는 부지 매입을 통해 추후 수도권 등 다른 지역에서도 중고차 전시장을 운영할 가능성이 있다. 중고차 매매업계와 완성차 업계의 대립이 지속 중인 가운데 관할 정부 부처인 중소벤처기업부는 대기업 완성차업계의 중고차 시장 진출 허용 여부를 결정하지 못하고 있다. 중기부는 오는 3월 중고차판매업 생계형 적합 업종 심의위원회를 열어 결론을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중고차판매업은 2013년 생계형 적합 업종으로 지정돼 대기업 진출이 제한됐지만 2019년 2월에 지정 기한이 만료됐다. 이후 중고차 업체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