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0 (월)

  • 흐림동두천 20.2℃
  • 맑음강릉 24.9℃
  • 구름많음서울 22.2℃
  • 흐림대전 22.5℃
  • 구름조금대구 25.4℃
  • 맑음울산 21.8℃
  • 맑음광주 22.5℃
  • 맑음부산 22.3℃
  • 맑음고창 20.4℃
  • 구름많음제주 21.7℃
  • 구름많음강화 20.4℃
  • 구름많음보은 19.8℃
  • 구름많음금산 19.5℃
  • 구름많음강진군 21.4℃
  • 구름조금경주시 21.1℃
  • 구름많음거제 20.7℃
기상청 제공

친환경 콘셉트카 i-Mode 최초 공개

현대-기아車, 제네바 모터쇼 참가 신형차 대거 전시

URL복사
 
현대차가 "2008 제네바 모터쇼"에 친환경 콘셉트카와 유럽형 신규 모델들을 대거 선보이며 유럽 시장 공략에 나섰다.

현대자동차는 4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 팔렉스포에서 열린 "2008 제네바모터쇼"에서 친환경 콘셉트카 i-Mode(아이모드 ; HED-5)를 세계 최초로 공개하는 것을 비롯 쏘나타 트랜스폼, 신형 라비타, i10 등 15개 차종, 총 19대를 전시했다.

"창조와 환경을 향한 도전"을 주제로 환경 기술의 경연장이 된 이번 제네바 모터쇼에서 현대차는 친환경 콘셉트카 "i-Mode"와 함께 친환경 신기술을 i10과 i30에 대거 적용한 친환경기술 컨셉트카 "i-Blue 라인업"을 최초로 공개해 강도 높은 자동차 환경 규제를 가진 유럽 시장에 현대차의 높은 기술력을 각인시킬 계획이다.



특히 6인승 다목적 컨셉트카 i-Mode에는 친환경 신소재인 폴리카보네이트가 적용돼 차체경량화는 물론 CO2등 배출가스를 저감시킨 것이 특징이다.

또한 i-Mode에 새롭게 탑재된 2,200cc R-엔진(디젤)은 최고출력 215마력, 최대토크 47kg.m를 자랑한다. R-엔진은 2개의 터보차저 터빈을 배기 매니폴드에 장착해 모든 회전수에서 고른 출력을 얻을 수 있으며 질소산화물(NOX) 등 배출가스를 획기적으로 저감시키는 장점이 있다.

아울러 현대차는 이번 제네바 모터쇼를 통해 쏘나타 트랜스폼과 신형 라비타를 유럽시장에 첫 선을 보였으며, 현대차 인도공장에서 생산돼 이달 중 유럽시장에 판매되는 차세대 소형차 i10을 공개하면서 유럽시장 공략에 적극 나섰다.
 
◈기아차, 제네바 모터쇼 참가 3가지 테마 SOUL 콘셉트카 공개

기아자동차가 "2008 제네바 모터쇼"에서 올 하반기 출시될 정통 CUV AM(프로젝트 명)을 기반으로 제작한 콘셉트카 SOUL의 3가지 테마 모델을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기아차는 4일(현지시간) 제네바 팔렉스포(Palexpo)에서 열린 "78회 제네바 모터쇼(78th Salon de l"Automobiles)"에서 콘셉트카 SOUL의 3가지 버전 모델을 비롯해 총 14개 차종 18대를 전시했다.

기아차가 이날 모터쇼에 처음 선보인 SOUL은 ▲스포츠카 이미지를 부각시킨 "SOUL Burner", ▲아웃도어 이미지를 강조한 "SOUL Searcher", ▲페미닌(Feminine) 버전인 "SOUL Diva" 등 흥미 진진한 3가지 테마로 이루어져 있으며, 기아차 디자인 총괄 책임자인 피터 슈라이어(Peter Schreyer) 부사장의 지휘 아래 기아차 유럽 디자인센터에서 개발됐다.

기아차 유럽 디자인팀은 하나의 기존 SOUL 콘셉트카로는 AM의 디자인 철학을 충분히 설명할 수 없다고 판단, 이번에 3가지 SOUL 트리오 모델을 개발하게 됐으며 이를 통해 나이에 상관없이 마음이 젊은 고객층들에게 큰 호응이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향후 출시될 AM의 디자인을 미리 짐작하게 할 수 있는 SOUL 콘셉트카는 전장 4,100mm, 전폭 1,785mm, 전고 1,610mm, 휠베이스 2,550mm로 컴팩트한 사이즈를 자랑하며, 엔진은 SOUL Searcher와 DIVA에 1.6 가솔린 엔진이, Burner에는 1.6 디젤엔진이 탑재됐다.

한편 기아차는 cee"d의 하이브리드 모델인 eco_cee"d 5도어 모델을 최초로 선보였다.

eco_cee"d 5도어 모델은 지난해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선보인 eco_cee"d 3도어 모델의 후속 작품으로 기아차 최초로 "Stop & Go" 시스템이 적용돼 불필요한 연료소모와 배출가스를 저감시킨 것이 특징이다.

이외에도 기아차는 이번 제네바 모터쇼에 999㎡의 전시공간을 마련하고 cee"d, cee"d 스포티 웨건, pro_cee"d 등 cee"d 삼총사를 비롯 모닝(수출명: 피칸토), 프라이드(수출명: 리오), 오피러스, 스포티지, 카렌스, 카니발 등 총 18대를 전시해 전 세계 자동차 관계자들의 관심을 끌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달의 신차 구매혜택

더보기


레이싱 모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