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1 (토)

  • 구름조금동두천 20.7℃
  • 흐림강릉 17.1℃
  • 구름조금서울 21.7℃
  • 흐림대전 20.9℃
  • 구름많음대구 23.6℃
  • 구름많음울산 23.8℃
  • 구름많음광주 21.6℃
  • 구름많음부산 25.3℃
  • 흐림고창 19.1℃
  • 구름조금제주 21.5℃
  • 맑음강화 21.0℃
  • 구름많음보은 19.4℃
  • 구름많음금산 20.3℃
  • 구름많음강진군 21.4℃
  • 구름많음경주시 24.7℃
  • 구름조금거제 23.6℃
기상청 제공

중고차

현대글로비스, 인천에 중고차 경매사업장 오픈

 현대글로비스는 인천 서구 가좌동에 국내 4번째 중고차 경매사업장 '오토벨 인천센터'를 열었다고 11일 밝혔다.

오토벨 인천센터는 경기 분당·시화, 경남 양산에 이어 새로 개설된 중고차 경매센터다. 1만7천851㎡(약 5천400평) 규모에 약 600대의 차량을 보관할 수 있는 시설과 300석의 경매장, 차량 정밀 점검 시스템 등을 갖췄다.


 <오토벨 인천센터 경매장>

현대글로비스는 인천센터를 통해 인천뿐 아니라 서울과 경기 북부 지역까지 타깃으로 삼아 중고차 물량이 풍부한 수도권 시장을 집중 공략할 계획이다. 대규모 중고차 매매단지와 인접한 센터의 장점도 활용해 경매에 참여할 중고차 딜러 확보에도 주력할 방침이다.

앞서 설치된 현대글로비스의 경매센터 3곳에서는 월평균 1만여대의 중고차가 경매에 출품된다. 참여하는 매매업체는 2천100여개다. 현대글로비스는 출품 건수 기준으로 국내 중고차 경매시장 점유율이 50%에 육박해 최대 공급자 입지를 지키고 있다.

2020년에는 각 경매센터의 중고차 매물 정보를 클라우드 서비스로 통합한 중고차 딜러 전용 네트워크 경매 시스템 '오토벨 스마트옥션'을 선보여 경매 참여와 정산, 탁송 신청 등 업무를 온라인으로 처리할 수 있게 했다. 

작년 1월에는 온라인 중고차 거래 플랫폼 '오토벨' 운영을 시작했다.

작년 10월에는 미국 현지 중고차 경매장 운영업체 GEAA(Greater Erie Auto Auction)를 인수하는 등 글로벌 중고차 경매사업도 본격화했다.

현대글로비스 관계자는 "소비자는 오토벨 인천센터 등에서 진행되는 공정한 경매를 통해 합리적 가격으로 차량을 매각하고, 딜러는 현대글로비스의 정밀한 점검을 마친 양질의 중고차를 낙찰받는 선순환이 이뤄지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달의 신차 구매혜택

더보기


레이싱 모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