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1 (수)

  • 구름조금동두천 4.9℃
  • 구름조금강릉 8.0℃
  • 구름많음서울 6.0℃
  • 맑음대전 4.3℃
  • 맑음대구 0.5℃
  • 맑음울산 3.9℃
  • 구름많음광주 4.7℃
  • 맑음부산 6.1℃
  • 구름조금고창 6.2℃
  • 맑음제주 7.2℃
  • 구름많음강화 2.7℃
  • 구름조금보은 -0.1℃
  • 맑음금산 -0.5℃
  • 구름조금강진군 1.3℃
  • 맑음경주시 -3.1℃
  • 구름조금거제 4.6℃
기상청 제공

금호타이어 ‘엑스타 레이싱팀’, CJ 슈퍼레이스 7라운드 1, 2, 3위 석권



금호타이어가 후원하고김진표 감독이 이끄는 엑스타 레이싱팀이 지난 22일 경기도 용인시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열린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7라운드에서 포디움을 석권하였다.

 

대회 최상위 종목인 삼성화재 6000클래스에서 엑스타 레이싱팀의 이찬준이정우이창욱 선수가 나란히 1, 2, 3위를 기록하며 압도적인 레이싱 기량을 펼쳤다


엑스타 레이싱팀은 기존 이정우 선수에 올해 이찬준이창욱 선수를 영입하며 평균 나이 23세의 최연소 팀으로 모터스포츠계의 떠오르는 루키 선수들로 정평이 나있다.

 

경기 초반에는 선두권에 있지 않았던 엑스타 레이싱팀이 경기 후반부 총 21번째 랩 중 20번째 랩에서 이찬준 선수가 베테랑인 정의철 선수(볼가스모터스포츠)를 극적으로 제치며 선두를 잡았고이어 완벽한 전략전으로 이정우 선수와 이창욱 선수가 포진하여 원투쓰리 피니시를 달성했다.

 

김진표 엑스타 레이싱팀 감독은 "9년째 엑스타 레이싱팀을 맡고있지만 포디움을 석권한 것은 처음이라 이번 우승이 의미가 크게 다가온다젊은 패기로 뭉친 3명의 드라이버와 함께 금호타이어가 시너지를 발휘해 우승이라는 좋은 결과를 얻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마지막 남은 라운드까지 최선을 다하여 엑스타 레이싱팀의 팬들에게 보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달의 신차 구매혜택

더보기


레이싱 모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