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6 (수)

  • 구름조금동두천 -1.4℃
  • 구름조금강릉 4.0℃
  • 구름조금서울 0.2℃
  • 구름많음대전 0.2℃
  • 구름많음대구 1.4℃
  • 구름많음울산 3.0℃
  • 흐림광주 2.6℃
  • 구름많음부산 5.5℃
  • 흐림고창 -0.2℃
  • 흐림제주 7.6℃
  • 구름많음강화 -3.0℃
  • 구름많음보은 -2.5℃
  • 흐림금산 -0.2℃
  • 흐림강진군 3.6℃
  • 구름조금경주시 -0.9℃
  • 구름많음거제 3.7℃
기상청 제공

모터쇼

기아, 中광저우 모터쇼서 'EV6' 첫 공개

EV6, EV6 GT 라인 중국 최초 공개 … 중국 시장 내년 말에 출시 계획

URL복사

기아는 19일(현지시각) ‘2021 광저우 국제모터쇼에서' The Kia EV6'를 선보였다.

류창승 둥펑위에다기아 총경리는 환영사에서 “중국은 글로벌 전기차 시장의 발전을 선도하고 있다”며 “내년부터 기아는 해마다 1종 이상의 전용 전기차 모델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날 기아가 선보인 EV6는 지난 8월 국내에서 출시한 차량으로, 새롭게 재탄생한 기아의 브랜드 슬로건 를 상징하는 모델이다.


EV6는 ▲신규 디자인 철학 ‘오퍼짓 유나이티드(상반된 개념의 창의적 융합)를 형상화한 내·외장 디자인 ▲국내 최초 3.5초의 0-100km/h 가속시간(GT 모델 기준)으로 대표되는 역동적인 주행성능 ▲지속가능성 의지를 담은 친환경 소재 ▲800V 초고속 충전이 가능한 멀티 충전 시스템 ▲이동하는 에너지 저장장치(ESS) 개념의 V2L ▲고객 중심의 최첨단 안전 편의사양 등이 적용돼 최상의 상품성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기아는 EV6와 함께 전용 내·외장 디자인과 휠을 적용한 EV6 GT 라인 모델을 공개해 많은 관심을 받았다.

기아는 내년 말에 EV6와 EV6 GT 모델을 중국에서 출시해 전기차 시장에 본격 진출할 예정이다.

또한 플랜S 전략에 따라 2026년까지 총 11종의 전기차 라인업을 구축해 글로벌 시장에서 전기차 주력 브랜드로서 선도적 경쟁력을 확보할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달의 신차 구매혜택

더보기


레이싱 모델

더보기